저스티스님의 '묶은 닭' 비유에 문뜩...

Community

저스티스님의 '묶은 닭' 비유에 문뜩...

단풍나무숲 2 6,935 2020.07.05 01:46

옛날에 비슷한 글 쓴 것 같은데..

저스티스님의 '묶은 닭' 비유를 보니까 다시 생각납니다.

검찰개혁 어려운 게 아닙니다. 

검찰개혁을 가로막는 내부의 묶은 닭들만 쳐내면 되거든요.

그러니까 이 사람을 검찰총장으로 임명하자구요. 

윤석열이 23기, 임 검사가 30기 입니다.

기수와 서열을 중시하는 검찰조직의 생리상

임 검사가 총장이 되면 

묶은 닭들이 알아서 보따리 싸게 돼있습니다.

이보다 간단한 검찰개혁안이 어디있나요?

그러니까, 어렵게 가지 말고, 한 방에 해결합시다. 

임은정을 검찰총장으로..가쟈~~~



483a0dcccdd5d506e7121b6daed535ea_1593881197_434.jpg

 


Comments

토왜박멸 2020.07.05 10:35
임은정 빼면 검찰은 죄 허수아비인가..
단풍나무숲 2020.07.06 10:14
정말 한심하죠. 점점 더 심해지는 것 같습니다.
역으로 말하면 검찰이 더 썩고 있드는 얘기가 되겠죠.
검찰과 언론 이 둘은 반드시 정상화시켜야 됩니다.
그게 아니면 이 나라는 정말 답 없어요.
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열람중 저스티스님의 '묶은 닭' 비유에 문뜩...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7.05 6937
172 사면초가에 빠진 윤석열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7.04 6945
171 윤석열은 왜 물러나야 하나 댓글[3] 단풍나무숲 2020.07.03 8297
170 럭셔리칼럼 #46 [윤석열님이 대권도전? 허허허..] 댓글[2] focusfactor 2020.07.03 6240
169 이 시낀 지금 뭐하나... 댓글[4] 토왜박멸 2020.07.02 9127
168 조범동 1심에 대한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의 판결 요약 댓글[6] 단풍나무숲 2020.06.30 12036
167 검찰 출신 국회의원 금지법안 도입하자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6.28 7167
166 제발 정신 좀 차리자, 웃는 놈은 따로 있다 댓글[1] 우공이산 2020.06.28 6140
165 로또 취업은 하태경 널두고 하는 말 같은데... 댓글[4] 단풍나무숲 2020.06.27 8973
164 민주당은 2005년 열린우리당의 실패를 잊었나?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6.27 6480
163 애국과 매국의 차이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6.25 6928
162 '토왜'가 날뛰는 모습을 보니 까뮈형의 직썰이 생각나~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6.24 7338
161 조중동이 사회악이라는 결정적 증거 댓글[4] 단풍나무숲 2020.06.23 8993
160 기자협회의 가소로운 징벌적 손해배상 반대론 댓글[1] L540EURO6 2020.06.22 5834
159 영국기자가 본 한국인 댓글[4] 단풍나무숲 2020.06.22 9315
158 사면초가에 빠진 윤석열, 그에게 어울리는 시구절..'낙화' 댓글[2] 단풍나무숲 2020.06.20 6276
157 기레기들을 박멸시켜야 하는 이유 댓글[4] 단풍나무숲 2020.06.18 8923
156 윤석열은 왜 최악의 검찰총장인가 댓글[4] 단풍나무숲 2020.06.17 9156
155 "삼성 법률대리인이 썼나" 비판받는 양창수의 매경 칼럼 댓글[3] L540EURO6 2020.06.16 8521
154 대북특사로 태영호, 지성호를 보내자 댓글[4] 단풍나무숲 2020.06.16 8873
구글 애널리틱스